Please select your country / region

Close Window
GT
GT SPORT Community
KR
그란 투리스모 스포트

타이어 제조사 '미쉐린'과의 파트너십 발표

'그란 투리스모'는 2019년 8월 23일, 뉴욕에서 프랑스의 국제적 타이어 제조사인 미쉐린을 'FIA GT 챔피언십'의 오피셜 타이어 서플라이어, 그리고 "그란 투리스모 스포트"의 타이어 테크놀로지 파트너로 맞이했음을 발표했습니다.

미쉐린은, 이번 주말에 개최되는 "그란 투리스모 스포트"의 라이브 이벤트 '월드 투어 3라운드 in 뉴욕'부터 반년간, 'FIA GT 챔피언십'의 오피셜 타이어 서플라이어가 되는 등, 10월까지 예정되어 있는 무료 다운로드 콘텐츠에 의해, 다양한 형태로 게임 내에 등장합니다.

・브랜드 센트럴 내의 뮤지엄에, 새로운 미쉐린 등장

・ 머신 세팅의 타이어 항목 내에, 미쉐린이 타이어 테크놀로지 파트너로 등장

・ 파트너십 체결을 축하하는 의미로, 일부 서킷에 미쉐린이 등장

1895년, 자사의 공기 주입 타이어의 성능을 확인하기 위해, 파리 보르도 자동차 레이스용 차량을 제작한 것이 계기가 된 미쉐린은, 그 전설적인 레이스부터 오늘까지, 경쟁이 치열한 여러 레이스 컴피티션에서 활약. 모터스포츠를 자사의 모토로 삼았고, 거기서 배양한 기술은 세계 톱 클래스 제품과 타이어 개발은 물론, 이후에는 '그란 투리스모'에도 반영되었습니다.

미쉐린 글로벌 오토 모티브, 모터스포츠, 익스피리언스 비지니스 부문 책임자, 스콧 클라크 부사장

이 관계는 지금까지 가장 성공한 버추얼 드라이빙 익스피리언스와, 하이 퍼포먼스 타이어의 글로벌 리더가 이어질 수 있는 완벽한 매치입니다. 그란 투리스모는, 드라이빙과 퍼포먼스와 같은 공통의 열정을 통해, 전세계 수세대에 걸친 열정적인 팬들을 연결해왔습니다. 지금까지의 다른 파트너들이 게임의 버추얼 체험을 보다 발전시키기 위해 자사의 한계에 도전한 적이 없다는 점에서, 미쉐린은 이 새로운 관계를 새로운 디지털 어드벤처로 여기고 있습니다.

그란 투리스모 프로듀서 야마우치 카즈노리

FIA 그란 투리스모 챔피언십은, 그란 투리스모의 25년 이상에 걸친 자동차 물리 시뮬레이션의 기술적인 기반과, 달성해온 유니크한 자동차 문화 덕분에 이루어졌습니다. 거기에, 세계 톱 타이어 브랜드이자, 모터스포츠에 대한 열정과 기술력을 갖춘 미쉐린이 챔피언십의 오피셜 타이어 서플라이어, 그리고 게임 자체의 테크닉 파트너로 참여하게 된 점은, 레이싱에 있어서 현실과 가상을 연결하고, 그 차이를 채워나가고자 하는 우리의 비전에 커다란 힘이 될 것이며, 이러한 이벤트를 모터스포츠의 미래로 만들 것입니다.